홈> 함께하는 교육> 교육정보

6월 8일자 함께하는 교육 정보 마당
■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공모전

교육부는 7일부터 7월19일까지 17개 시·도교육청, 한국교육시설안전원, 한국교육개발원과 ‘2021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가상설계 및 콘텐츠 공모전’을 개최한다.

2021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가상설계 및 콘텐츠 공모전. 교육부 제공
2021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가상설계 및 콘텐츠 공모전. 교육부 제공

‘미래학교를 그리다! 꿈꾸다! 설계하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공모전은 △교실·학교 설계 디자인을 제작하는 가상설계 분야 △미래학교 핵심 요소와 일상 등을 담아 손수저작물(UCC)·영상일기(브이로그)를 제작하는 영상콘텐츠 분야 △지역사회 연계를 위한 주제 중심 융합 수업 교수학습지도안을 출품하는 교수학습설계 분야 등 세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한다.

공모전에는 학생, 교원, 일반인이 개인이나 3인 이하 팀으로 참가할 수 있다. 출품은 한 분야만 가능하다. 교육부는 1, 2차 전문가 심사와 대국민 투표를 거쳐 8월에 최종 수상작을 선정한다.


■ 북트레일러 공모전 참가 접수

충북교육도서관은 도내 학생과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7~18일 북트레일러 공모전 참가 신청을 받는다. 북트레일러는 영화 예고편 트레일러 필름에서 따온 것으로 책을 홍보하는 영상물을 말한다.

북트레일러 공모전. 충북교육도서관 제공
북트레일러 공모전. 충북교육도서관 제공

작품 접수 기간은 9월6~17일이고 영상 길이는 1~3분 안팎이다. 교육도서관은 최우수상(3명), 우수상(6명), 장려상(10명) 수상자에게 각각 40만~10만원의 문화상품권을 줄 예정이다. 교육도서관은 북페스티벌 기간(10월 중순)에 우수 작품을 상영할 예정이다.


■ 찾아가는 작은 학교 정책설명회

강원도교육청은 작은 학교 정책 및 사업에 대한 공감을 이끌고 작은 학교 교육과정 운영 정보를 공유하고자 ‘찾아가는 정책설명회’를 다음달까지 운영한다.

도교육청은 현재 학생 수 60명 이하 공립 초·중학교를 대상으로 해당 시·군 교육지원청을 방문해 정책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정책설명회에서는 작은 학교 운영의 흐름과 올해 사업 변경 내용, 맞춤형 교육과정 계획 시 유의점 등 작은 학교 운영 전반에 관한 내용을 현장과 공유하면서 의견을 모으고 있다.

학생 맞춤형 교육과정 운영을 작은 학교에 뿌리내리고자 현장 컨설팅 및 맞춤형 지원을 강화하고, 작은 학교 네트워크 운영을 통해 교육철학 및 다양한 사례를 공유할 방침이다.

김춘형 교육과정과장은 “작은 학교 희망 만들기 사업으로 맞춤형 교육과정 지원, 학교 간 공동교육과정 운영, 희망버스 임차비 지원 등을 지속하고 있다”며 “향후 도농 학구 광역화 및 공동 학구 조성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강원도의 작은 학교(전교생 60명 이하 공립 초·중학교)는 총 220곳으로 전체 학교의 45%가량을 차지하고 있다. 이 비율은 학령인구 감소로 점차 늘어날 전망이다.


■ 한국어 ‘현지화 교원’ 모집

국외 한국어 보급 기관인 세종학당재단이 6월14일까지 베트남·러시아 등 21개국 31개 세종학당에서 최대 5년간 근무하며 외국인에게 한글을 가르칠 ‘현지화 교원’을 모집한다.

세종학당재단은 국외 세종학당에서 장기 근무하며 외국인에게 한국어를 가르칠 ‘현지화 교원’을 모집한다. 세종학당재단 제공
세종학당재단은 국외 세종학당에서 장기 근무하며 외국인에게 한국어를 가르칠 ‘현지화 교원’을 모집한다. 세종학당재단 제공

44명을 선발하는 ‘현지화 교원’은 1년 미만으로 근무하는 기존의 파견 교원과 달리 2년 근무 후 현지 학당의 직접 고용으로 최대 3년까지 추가 근무하게 된다. 모집은 지원자의 강의 경력에 따라 가·나·다·라 네 등급에 걸쳐 진행한다. 가급의 경우 관련 전공의 석사학위 이상을 소지하고 8년 이상의 강의 경력을 갖춰야 한다.

나급에는 3~8년, 다급에는 1~3년, 라급에는 1년 미만의 강의 경력이 있어야 지원할 수 있다. 등급과 관계없이 한국어 교원 자격증이 있어야 한다. 지원 희망자는 재단 누리집 내 ‘세종학당 파견 교원 접수 시스템’(apply.ksif.or.kr)을 이용하면 된다.

재단은 서류 심사와 수업 시연 등을 거쳐 7월 중순 합격자를 발표한다. 선발된 교원들은 사전 교육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친 뒤 8월부터 현지 출입국 상황에 맞춰 순차적으로 파견되며 항공권·주거비·급여 등을 지원받는다.


<함께하는 교육> 편집팀